2017년 9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

    – 2017년 9월 전체 관객 수 1,272만 명, 전체 매출액 1,015억 원 기록 – 전년 동기 대비 전체 관객 수 21.5% 감소, 전체 매출액 22.0% 감소       □ 2017년 9월 전체 극장 관객 수 1,272만 명, 매출액 1,015억 원 관객 점유율 : 한국영화 47.1%, 외국영화 52.9% 2017년 9월 전체 관객 수는 1,272만 명, 전체 매출액은 1,015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관객 수는 349만 명(21.5% ↓) 감소했고, 매출액은 287억 원(22.0% ↓) 감소했다. 관객 점유율은 한국영화 47.1%, 외국영화 52.9%를 기록하였다. 9월 한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599만 명, 473억 원으로 관객 수는 전년 동기 대비 439만 명(42.3% ↓) 감소하였고, 매출액은 360억 원(43.2% ↓) 감소하였다. 외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673만 명, 54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90만 명(15.4% ↑), 72억 원(15.6% ↑) 증가하였다.   □ 2017년 9월 흥행영화 : <살인자의 기억법> 박스오피스 1위 <살인자의 기억법>이 259만 명을 동원해 9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. 2위는 173만 명을 모은 <킹스맨: 골든 서클>의 차지였다. <아이 캔 스피크>는 142만 명으로 3위에, <킬러의 보디가드>는 141만 명으로 4위에 이름을 올렸다. <그것>은 88만 명으로 5위에 자리했다. 흥행 상위 10위에는 한국영화 4편, 미국영화 3편, 영국영화 2편, 프랑스영화 1편이 올랐다.   □ 2017년 9월 배급사 점유율 : … 계속 읽기

추석명절 연휴 무료개방 안내

-추석명절 연휴(9/30~10/9) 관람시설 무료개방~ -추석 당일(10/4)은  휴관 입니다.  

2017년 8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

  – 2017년 8월 전체 관객 수 2,988만 명, 전체 매출액 2,339억 원 기록 – 전년 동기 대비 전체 관객 수 0.2% 감소, 전체 매출액 1.5% 감소       □ 2017년 8월 전체 극장 관객 수 2,988만 명, 매출액 2,339억 원 관객 점유율 : 한국영화 71.5%, 외국영화 28.5% 2017년 8월 전체 관객 수는 2,988만 명, 전체 매출액은 2,33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관객 수는 6만 명(0.2% ↓) 감소했고, 매출액은 37억 원(1.5% ↓) 감소했다. 관객 점유율은 한국영화 71.5%, 외국영화 28.5%를 기록하였다. 8월 한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2,138만 명, 1,678억 원으로 관객 수는 전년 동기 대비 83만 명(4.0% ↑) 증가하였고, 매출액은 48억 원(3.0% ↑) 증가하였다. 외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850만 명, 66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89만 명(9.5% ↓), 85억 원(11.4% ↓) 감소하였다.   □ 2017년 8월 흥행영화 : <택시운전사> 올해 첫 천만 영화 등극 <택시운전사>가 1,154만 명을 동원해 8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. 2위는 507만 명을 모은 <청년경찰>의 차지였다. <군함도>는 204만 명으로 3위에, <혹성탈출: 종의 전쟁>은 200만 명으로 4위에 이름을 올렸다. <애나벨: 인형의 주인>은 192만 명으로 5위에 자리했다. 흥행 상위 10위에는 한국영화 5편, 미국영화 4편, 일본영화 1편이 올랐다.   □ 2017년 8월 배급사 점유율 : (주)쇼박스 배급사 순위 … 계속 읽기

2017년 7월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

  – 2017년 7월 전체 관객 수 2,136만 명, 전체 매출액 1,689억 원 기록 – 전년 동기 대비 전체 관객 수 18.6% 감소, 전체 매출액 20.1% 감소   □ 2017년 7월 전체 극장 관객 수 2,136만 명, 매출액 1,689억 원 2013년 이후 증가세를 보이던 7월 전체 관객 수가 4년 만에 감소세로 돌아섬 관객 점유율 : 한국영화 32.1%, 외국영화 67.9% 2017년 7월 전체 관객 수는 2,136만 명, 전체 매출액은 1,68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관객 수는 488만 명(18.6% ↓) 감소했고, 매출액은 425억 원(20.1% ↓) 감소했다. 관객 점유율은 한국영화 32.1%, 외국영화 67.9%를 기록하였다. 7월 한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686만 명, 528억 원으로 관객 수는 전년 동기 대비 892만 명(56.5% ↓) 감소하였고, 매출액은 742억 원(58.4% ↓) 감소하였다. 외국영화 관객 수와 극장 매출액은 각각 1,450만 명, 1,16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03만 명(38.6% ↑), 317억 원(37.5%↑) 증가하였다. □ 2017년 7월 흥행영화 : <스파이더맨: 홈 커밍> 전체 흥행 순위 1위 <스파이더맨: 홈 커밍>이 717만 명을 동원해 7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. 2위는 454만 명을 모은 <군함도>의 차지였다. <덩케르크>는 228만 명으로 3위에, <박열>은 182만 명으로 4위에 이름을 올렸다. <슈퍼배드 3>는 149만 명으로 5위에 자리했다. 흥행 상위 10위에는 한국영화 2편, 미국영화 7편, 영국영화 1편이 올랐다. □ 2017년 … 계속 읽기

2017년 상반기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

  – 2017년 상반기 시장 역대 최고 매출 기록 – 전년 동기 대비 관객 수 2.8% 증가, 매출액 3.4% 증가   □ 2017년 상반기 전체 극장 관객 수는 9,729만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6만 명(2.8%↑) 증가하였고, 금년 상반기 극장 매출액은 7,836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9억 원(3.4%↑) 증가하여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.   □ 2017년 상반기 한국영화 관객 수는 4,162만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0만 명(5.0%↓) 감소하였고, 한국영화 관객 점유율은 전년 동기 대비 3.5%p 감소한 42.8%를 기록하며 하락세로 돌아섰다. 올해 상반기 <공조>와 <더 킹>의 흥행에도 불구하고 한국영화 관객 수가 감소세를 보인 것은 하반기에 대작 영화를 중심으로 한국영화의 역량이 집중되는 경향으로 인해 비수기 ‘중박 영화’가 줄었기 때문이다. 3월 이후 개봉작 중 300만 명 이상을 동원한 한국영화가 없어 비수기 한국영화 흥행작은 해를 더할수록 감소하고 있다.   □ 2017년 상반기 외국영화 관객 수는 5,567만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6만 명(9.6%↑) 증가했다. 비수기가 시작되는 3월 <미녀와 야수>를 시작으로 4월과 5월에는 <분노의 질주: 더 익스트림>와 <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. 2> 그리고 6월에는 <미이라>가 차례로 박스오피스 점령하면서 3월 이후 6월까지 줄곧 외국영화가 한국영화에 우위를 점했다.   □ 씨제이이앤엠(주)가 2017년 상반기 배급사 점유율 순위 1위를 탈환했다. 씨제이이앤엠(주)는 <공조><조작된 도시><임금님의 사건수첩> 등 15편을 배급하였고, 관객 수 1,903만 명, 매출액 1,521억 … 계속 읽기